올해부터 신용등급 확인 점수제로 확 바뀝니다.

올해부터 신용등급 확인 점수제로 확 바뀝니다.

금융위의 보도자료에 따르면 2021년 1월 1일부터 기존의 신용등급 확인 제도가 등급제에서 점수제로 변경되어 적용된다고 합니다. 그동안 등급제의 등급차이에 따라 많은 불이익을 받았던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신용등급 조회 어떻게 바뀌나요?

2021년 부터는 개인 신용평가시에 신용등급을 계산하지 않고 신용점수만 계산해서 사람들의 신용도를 평가하는 것으로 전면 전환 됩니다. 그동안 1등급~10등급으로 간단히 적용되던 신용도 계산이 1점~1000점으로 정밀하게 계산하게 됩니다.

이를 위해서 이미 2020년 1월부터 5개 시중은행(국민은행, 우리은행, 신한은행, 하나은행, 농협)에서는 내부적으로 신용등급 점수제를 시범실시 해왔으며 올해 1월1일부터 전면 실시합니다. 은행뿐 아니라 전 금융기관에서 동시에 적용된다고 하니 상당히 큰 변화가 예상됩니다.

신용등급 점수제
신용등급 점수제 전환후의 적용예
신용등급 확인

위 그림과 같이 신용등급의 등급제에서는 대출이 어려웠던 경우에도 점수제로 변경되면 대출이 가능해지는 경우가 많게 됩니다. 이제는 점수로 미세하게 신용도를 평가하게 되는 것입니다.

신용등급 점수제가 마냥 좋을 수만은 없다

1등급~10등급이 1점~1000점으로 구간이 1000배나 늘어나게 됩니다. 사람마다 신용도가 정밀하게 평가되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아주 작은 행동도 신용도에 영향을 미칠 수도 있다고 생각됩니다.

예를 들면, 통신비, 공과금, 관리비 등의 연체 같은 작은 행동은 예전에는 등급에 영향을 미칠정도까지는 아니었습니다. 하지만 신용등급 점수제에서는 아마도 즉시 점수에 반영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이런 부분은 우리가 미리 생각하고 있어야 하는 부분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그럼 즐거운 하루되세요.

댓글 남기기